에너지경제

[에너지경제신문 여헌우 기자] 대만대외무역발전협회(Taiwan External Trade Development Council, 이하 TAITRA)가 제5아시아 슈퍼팀(Asia Super Team)' 캠페인의 본선 진출팀을 11일 발표했다.

아시아 슈퍼팀은 대만의 MICE 산업 활성화를 위해 2014년 처음 시작된 기업 대상 공모전으이다. 한국을 포함한 아시아 8개국 기업들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최종 우승 팀에는 약 5만 달러 상당의 대만 인센티브 투어 기회가 제공된다. 올해는 232개 국내 기업을 비롯 총 5500개 참가 기업들이 몰렸다.

한국에서는 유안타증권, SMTOWN TRAVEL, 현대삼호중공업, 삼성디스플레이 등이 결선 진출팀으로 선정됐다. 이들은 오는 15일부터 19일까지 대만에서 열리는 5일간의 본선 대회에 참가하게 된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