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JT친애저축은행] 창립6주년 수신금리 인상 (1)
[에너지경제신문=이유민 기자] JT친애저축은행은 창립 6주년을 맞아 예·적금 금리를 최대 0.2% 포인트 인상하고, 가입 조건에 따라 연 2.6% ~ 2.9%의 금리를 제공한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금리 인상은 JT친애저축은행 본점영업부 등 전국 11개 지점 및 출장소를 직접 방문해 가입할 수 있는 정기예금 및 정기적금 상품과 저축은행 모바일 앱 ‘SB톡톡’ 등 온라인 채널로 가입 가능한 비대면 정기적금까지 총 3개 상품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이에 따라 JT친애저축은행의 정기예금 상품은 12개월 만기 시 연 2.8%, 24개월 이상 36개월 미만 가입 시 연 2.9% 금리가 제공된다. 정기적금 상품은 12개월 가입 시 연 2.6%가 적용되며 비대면 정기적금의 경우엔 0.1% 포인트 추가 우대 금리가 제공돼 12개월 만기 기준 연 2.7%의 금리를 받을 수 있다. 정기예금의 경우 200억 원 한도 내에서 판매되며 정기적금 상품은 판매 한도가 없다.

윤병묵 JT친애저축은행 대표이사는 "지난 6년간 고객 여러분들이 보내주신 신뢰와 지지에 감사 드리고자 이번 금리 인상을 추진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고객 중심의 경영활동을 통해 양질의 금융 혜택을 제공하는 것은 물론 우리 사회의 건전한 성장에 밑거름이 되는 금융사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