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에너지경제신문 전지성 기자] 한전KDN(대표 박성철)과 한전KPS(대표 김범년)가 감사업무 교류와 지원에 나선다. 최근 국정감사에서 숱한 지적을 받은 만큼 조직을 재정비하기 위한 조치로 풀이된다.

양사는 17일 한전KDN 나주 본사에서 협약식을 맺었다. 앞으로 감사업무 전반에 대하여 협력 체제를 구축, 운영해 자체 감사기구의 상호 발전을 도모하고 이를 통해 각 기관의 감사성과와 경영성과 제고 등을 도모해 나갈 계획이다.

이번 협약 주요 내용은 △부패방지와 청렴문화 개선을 위한 상호 컨설팅과 우수사례 공유 △합동교육, 워크숍, 우수사례 발표회 등 개최 △감사인 전문성 확보를 위한 정보교류 △감사활동시 전문분야 인력지원 등이다.

이오석 상임감사는 "오늘 협약을 계기로 양 기관이 지속적으로 감사업무와 청렴윤리 우수사례를 공유하고 자체감사 역량 강화를 위한 상호 협력을 더욱 증진해 국민으로부터 신뢰와 사랑받는 공기업으로 우뚝 서길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