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2018 암스테르담 국제 마라톤 출전 선수단 발대식…단장 이봉주


[사진] S-OIL 오스만 알 감디 CEO

에쓰오일 오스만 알 감디 CEO.


[에너지경제신문 김민준 기자] 에쓰오일(대표 오스만 알 감디)이 18일 서울 마포 본사에서 ‘장애인 감동의 마라톤’ 발대식을 가졌다. 이봉주 선수단장과 장애인 마라토너, 동반주자 등 21명으로 이뤄진 감동의 마라톤 선수단은 오는 21일 열리는 ‘2018 암스테르담 국제 마라톤 대회’의 풀, 하프, 8km 코스에 도전한다.


에쓰오일은 장애인들의 도전정신과 재활의지를 고취시키고, 재활스포츠의 활성화를 돕기 위해 2006년 싱가포르 국제 마라톤 대회부터 13년째 장애인 마라톤 선수들의 해외 대회 참가를 후원하고 있다. 올해까지 13년간 그리스, 독일, 호주, 싱가포르, 미국 등 7개국에서 열린 대회 참가에 약 9억원을 후원했다.

에쓰오일 관계자는 "‘세상을 품고 달린다’는 행사 슬로건처럼 선수들이 감동의 마라톤 참가를 계기로 더 큰 자신감을 갖고 세상을 향해 나아갈 수 있게 되기 바란다"면서 "앞으로도 에쓰오일은 감동의 마라톤 프로그램을 통해 장애인 선수들에게 더 많은 도전의 기회를 제공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에쓰오일은 지난 4월 서울 여의도 한강공원에서 장애인 참가자와 시민 등 1480명이 참가한 가운데 ‘제 2회 에쓰오일과 함께하는 감동의 마라톤’ 국내 대회를 개최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