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인텔·MS·KT와 협력…빠른 무선 인터넷 속도·보안성 강화 ‘초점’


삼성전자 노트북

사진 제공=삼성전자


[에너지경제신문=이종무 기자] 삼성전자가 22일 강력한 무선 인터넷 속도와 보안성을 향상시킨 노트북 신제품 ‘삼성 노트북 플래쉬’를 출시했다.

이날 삼성전자에 따르면 삼성 노트북 플래쉬는 인텔의 최신 기가비트급 무선랜 카드를 장착했고 KT 기가 와이파이 서비스에 최적화시켰다. 인텔의 최신 802.11 ac 2X2 기가비트급 무선랜 카드가 탑재돼 최대 1.7Gbps(초당 기가비트) 속도로 고해상도의 동영상 파일 등 대용량 파일의 다운로드 시간을 줄이고 인터넷 이용 시 끊김 없이 사용할 수 있도록 했다.

삼성 노트북 플래쉬는 아울러 마이크로소프트(MS)와 함께 강화된 보안을 지원한다. MS의 윈도 10 운영 체제(OS)의 윈도 헬로 기능과 지문 인식 기능이 장착됐다. 키보드에 있는 지문 인식 센서를 이용해 로그인할 수 있고, 삼성만의 독자적인 소프트웨어(SW)인 시크릿 폴더를 적용해 사용자 본인의 계정으로 로그인할 때에만 폴더 안의 개인정보 등 각종 파일과 자료를 확인할 수 있도록 했다.

이 제품은 또 13.3인치 풀HD(FHD) 해상도의 광시야각 디스플레이를 적용했고, USB C타입 포트를 통해 스마트폰 등 여러 외부 기기와의 연결성도 강화시켰다. 마이크로SD 대비 5배 가량 빠른 읽기 속도를 구현했으며, 차세대 저장 매체 UFS 카드도 지원해 필요 시 저장 용량을 확장할 수 있도록 했다.

제품은 스타일에도 차별점을 뒀다. 도트 무늬가 들어간 린넨 화이트, 트윌 차콜, 소프트 코랄 등 3가지 색상의 디자인으로 제품의 독창성을 표현했고, 아날로그 타자기를 연상시키는 레트로 감성을 입혔다.

최영규 삼성전자 무선사업부 PC사업팀 전무는 "인텔, MS, KT와의 긴밀한 협력을 통해 기존을 뛰어넘는 무선 인터넷, 강화된 보안 등 밀레니얼 세대가 원하는 장점을 갖춘 제품으로 탄생했다"고 말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