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라비앙로즈' 아이즈원 장원영

'라비앙로즈' 아이즈원 장원영 (사진: Mnet 'IZ*ONE SHOW-CON')


[에너지경제 온에어 정혜주 기자] '라비앙로즈' 아이즈원 장원영의 고백이 눈길을 끈다.

Mnet '프로듀스 48'을 통해 선출된 그룹 아이즈원이 29일, 데뷔곡 '라비앙로즈'를 공개하며 팬들의 폭발적인 반응을 모았다.

팬들의 응원이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장원영의 최근 모습이 회자되며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최근 방송된 Mnet 'IZ*ONE CHU'에서 조유리는 "요새 장원영이 사춘기인 것 같다"며 "내가 방에 들어가면 자꾸 나가라고 한다. '내꺼야' 할 때부터 잘 챙겨줬는데 요즘 예민해졌다"고 폭로했다.

이에 장원영은 "'내꺼야' 할 때 언니랑 말 한 마디도 안 해봤다"고 발끈하며 웃음을 자아냈다.

이 같은 모습이 공유되며 아이즈원을 향한 팬들의 응원과 관심이 더욱 이어지고 있다.

star@ekn.kr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