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에쓰오일토탈윤활유와 화물복지재단에 5천만원 전달


에쓰오일과 에쓰오일토탈윤활유는 31일 서울 여의도 화물복지재단에서 교통사고 피해 화물차 운전자 자녀들에게 장학금을 지원했다. 에쓰오일 신동열 부사장(오른쪽)과 에쓰오일토탈윤활유 신혁 CEO(왼쪽)가 화물복지재단 정연호 사무처장에게 기부금을 전달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에너지경제신문 김민준 기자] 에쓰오일(대표 오스만 알 감디)이 자회사인 에쓰오일토탈윤활유와 함께 교통사고 피해 화물차 운전자 자녀들에게 장학금을 지원했다.

에쓰오일 신동열 부사장과 에쓰오일토탈윤활유 신혁 CEO는 31일 서울 여의도 화물복지재단에 화물차 운전자 자녀를 위한 장학금 5000만원을 전달했다. 에쓰오일은 우리나라 경제 발전의 숨은 주역으로서 불의의 사고를 당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화물차 운전자 가정의 경제 심리적 안정을 돕고 자긍심을 고취시키기 위해 2015년부터 교통사고 피해 운전자 자녀에게 학자금을 지원하고 있다.

에쓰오일 관계자는 "생계를 위해 많은 시간 운전대를 잡을 수 밖에 없는 현실에서 빈번히 발생되는 교통사고 피해로 운전자는 물론 가족들도 큰 어려움에 직면하게 된다"면서 "에쓰오일과 에쓰오일토탈윤활유는 화물차 운전자 분들을 격려하고,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정을 돕기 위해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