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에너지경제신문=류세나 기자] 넷마블이 글로벌 아이돌그룹 ‘방탄소년단’ IP를 활용한 추가 신규 게임을 개발중이라는 사실을 처음 공개했다.

넷마블 이승원 부사장은 8일 진행된 이 회사 3분기 실적발표 컨퍼런스콜에서 "(BTS월드 외에)방탄소년단과 관련한 신규 게임을 개발중"이라며 "구체적인 내용은 추후 발표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넷마블은 방탄소년단 소속사인 빅히트엔터테인먼트의 2대 주주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