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차별금지 조항 등 담은 노사 합동 선언문 발표…인권경영 추진 의지 천명

33

한국가스기술공사 고영태 사장 등 임직원 대표들이 인권경영헌장선포식에서 선서를 하고 있다.


[에너지경제신문 김연숙 기자] 한국가스기술공사(사장 고영태)는 4일 노사 합동 ‘인권경영헌장 선포식’을 갖고 인권경영 추진 의지를 대내외에 천명했다.

선포식은 인권경영헌장 실천의식 형성을 위한 임직원 대표 선서를 시작으로 강력한 실천의지 천명을 위한 노사합동 선언문 선포로 이어졌다. UN Global Compact 이은경 책임연구원은 인권경영 추진방향에 대해 강의했다.

인권경영헌장은 국내외 인권규범 준수 조항을 비롯해 인종·종교·성별 등 차별 금지, 결사 및 단체교섭의 자유보장 등의 내용을 담고 있다. 강제노동 및 아동노동 금지 조항과 △안전한 작업환경 조성 △협력회사와의 상생발전?인권경영 실현 △현지주민 인권 보호 △환경보호 및 재해 예방 △고객의 개인정보 보호 △인권침해에 대한 신속?적절 한 구제조치 등 10가지 실천사항을 주요 내용으로 하고 있다.

가스기술공사 고영태 사장은 "인권경영은 우리 공사가 세계적인 기업으로 지속성장하기 위해 반드시 실현해야 할 가치가 됐다"며 "이번 선포식을 계기로 임직원 모두가 인권을 존중하는 문화 조성에 적극적으로 노력하자"고 당부했다.

회사 관계자는 "향후에도 인권경영 규정 제정, 인권경영위원회 구성, 인권영향평가 시행, 인권침해 구제절차 마련 등 다양한 시책을 통해 인권보호 및 존중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