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문상학·안진수·사극진 3명 승진


[에너지경제신문 김민준 기자] SK E&S(대표 유정준)가 6일 ‘글로벌 클린 에너지 & 솔루션 프로바이더’로의 혁신을 위해 조직개편과 정기 임원인사를 단행했다.

문상학 전력사업부문장, 안진수 경영지원부문장, 사극진 충청에너지서비스 대표이사 3명이 승진했고, 문상요 LNG 시스템본부장, 최윤호 에너지솔루션 그룹장, 유한성 감사실장이 임원으로 신규 선임됐다. 자회사 대표로는 강태호 전북에너지서비스 대표이사, 박경식 강원도시가스 대표이사가 선임됐다.

SK E&S 관계자는 "이번 조직개편과 임원인사는 LNG 밸류체인의 최적 운영과 국외 확장, 재생에너지와 에너지솔루션 사업의 고도화 등 회사가 추진중인 비즈니스 모델의 혁신을 효과적으로 추진하기 위한 체계를 구축하는데 초점을 뒀다"면서 "에너지 패러다임 변화에 적극 대응해 지속적인 회사 성장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