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6일, 우수 진단기관·개선이행 우수 사업장 표창…정책·기술 정보 공유

6일 서울 더케이호텔에서 개최된 ‘2018 에너지진단 컨퍼런스’에서 이광학 에너지공단 기후대응이사가 인사말을 하고 있다.

[에너지경제신문 여영래 기자] 한국에너지공단(이사장 김창섭, 이하 에너자공단)은 6일 더케이호텔 서울에서 ‘2018년 에너지진단 컨퍼런스’ 를 개최했다.

우수 진단기관과 진단결과 개선이행 우수 사업장에 대해 표창장 수여식과 함께 에너지진단제도 성과와 추진방향, 에너지절감기술 및 사례 등 정책과 기술을 망라한 다양한 정보를 제공하는 장을 마련했다. 이날 행사에는 에너지진단기관 기술인력, 진단대상 사업장 담당자 등 100여명이 참석했다.

첫 번째 진행된 표창장 수여식에서는 (사)한국에너지기술인협회, (주)선일다이파스가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표창을, (주)삼성그린에너지, (주)엔자인, (주)풍산 울산사업장, (주)이수화학 울산공장 등이 에너지공단 이사장 표창을 수상했다.

이어진 발표에서는 에너지진단결과 도출된 개선안을 실제 사업장에 적용, 우수한 에너지절감 성과를 거둔 (주)선일다이파스의 사례, FEMS(공장에너지관리시스템), 공기압축 제어기 개발 등 최신 기술 정보가 소개됐다.

아울러 공단은 에너지진단제도의 주요 성과와 앞으로 추진방향을 발표하며 진단기관과 사업장으로부터 다양한 의견을 듣고 답하며 자유로운 분위기에서 소통을 진행했다.

이번 컨퍼런스에서 제시된 디양한 의견을 면밀히 검토해 지속적으로 에너지진단 품질 향상이 이뤄질 수 있도록 제도를 운영해 나갈 계획이다. 
이날 발표된 정책과 기술 자료는 공단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이 가능하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