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가스공사, 공공자원 개방으로 사회적 가치 실현 박차

33

한국가스공사 본사에서 대구사회복지협의회 가스공사 사무소 개소식이 있었다.


[에너지경제신문 김연숙 기자] 한국가스공사(사장 직무대리 김영두)는 지난 2일 대구 본사에서 대구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회장 이재모)와 지역 사회공헌 발전, 복지 증진을 위한 사무공간 지원 협약을 맺고 ‘공공기관 CSR 추진본부 가스공사 사무소’ 개소식을 가졌다.

가스공사는 이번 협약으로 2021년까지 3년 동안 대구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에 본사 사옥 내 사무공간 및 부대시설 등 편의를 지원한다. 지역 취약계층을 위한 사회공헌 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서도 협력을 아끼지 않을 계획이다.

이번 사무소 개소는 기업이 단순 후원을 넘어 공공자원을 장기적으로 개방·공유해 시대적 요구에 부응하고 지속가능한 지역상생 사회공헌의 선도 모델을 제시한 것으로 평가받는다. 사회적 가치를 실현에 박차를 가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대구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 이재모 회장은 "이번 기회를 통해 공공기관 CSR(Corporate Social Responsibility) 사업 추진 및 지역사회 복지 증진을 위한 새로운 동력을 얻게 됐다"며 "가스공사와 함께 한층 전문화된 사회공헌 사업을 발굴하는 데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가스공사 임종국 경영관리부사장은 "앞으로도 가스공사 대표 사회공헌 브랜드인 ‘온(溫)누리 사업’을 통해 취약계층 지원활동을 다방면으로 전개하고 일자리 창출, 사회적 경제 기업 지원 등 지역사회 현안 해결을 위해서도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