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협력협약 체결…기술 및 경험 공유 등 상호 협력키로

22

한국가스기술공사 고영태 사장(왼쪽)과 광주그린카진흥원 배정찬 원장이 협력협약 체결 후 악수를 나누고 있다.


[에너지경제시문 김연숙 기자] 한국가스기술공사(사장 고영태)와 광주그린카진흥원(원장 배정찬)이 천연가스·수소가스 충전소 구축 및 운영을 위한 협력사업에 나선다.

양 기관은 7일 협력협약을 체결하고 상호 보유하고 있는 노하우와 인프라를 바탕으로 천연가스 및 수소가스 충전소 사업의 공동 추진과 기술개발 등에 협력하기로 합의했다.

천연가스·수소가스 충전소 기술 및 경험을 공유하는 것은 물론, 충전소 구축 신규사업 발굴 및 공동 추진, 충전소 운영 및 유지·관리를 위한 협력체계 구축사업 등에 나선다. 이 외에도 친환경자동차와 충전소 관련 공동 R&D 기술개발 등 총 7개 분야에서 적극 협력해 나갈 계획이다.

가스기술공사는 광주그린카진흥원과 함께 실무협의체를 구성하고 공동사업 추진을 위한 공동 노력을 기울여 나가기로 했다.

가스기술공사 고영태 사장은 "공사는 정관 개정을 통해 수소충전소 관련 사업 진출을 위한 기반을 마련했다"며 "이번 업무협약을 발판삼아 수소 산업의 선점과 함께 지속성장 가능한 신사업 확대에 적극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