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광해사업본부 임직원 참석…올해 광해방지사업 월별 추진계획 등 공유

광해관리공단은 7일 강원도 원주 본사에서 ‘2019년 광해사업본부 협업 간담회’를 개최했다.


[에너지경제신문 여영래 기자] 한국광해관리공단(이사장 이청룡, 이하 광해공단)은 강원도 원주 본사에서 광해사업본부 임직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2019년 광해사업본부 협업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8일 밝혔다.

이번 간담회는 광해방지사업의 원활한 추진과 혁신성장과 청렴가치를 높이기 위한 부서 간 역할을 공유하기 위해 마련됐다.

참석자들은 안전사고 예방, 광산 수질개선, 안동댐 상류 낙동강 하천변 광물찌꺼기 제거 등 전국 210개 광산을 대상으로 총 762억 원을 투입하는 올해 광해방지사업의 월별 추진계획에 대해 집중 논의했다. 

또한 지역주민의 알권리 충족을 위해 현장별 정보를 실시간으로 제공하는 시스템에 대해 서도 의견을 나눴다.

백승권 광해사업본부장은 "광해방지사업은 광산지역에서 실시되는 사업인 만큼 안전이 최우선"이라며 "지역주민들과의 긴밀한 소통 강화를 통해 사업정보 공유 확대로 사회적 가치 실현에 역점을 둘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