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손주석

손주석 석유관리원 이사장.



[에너지경제신문 김민준 기자] 한국석유관리원이 행정안전부가 주관하는 ‘2018년 공공기관 개인정보보호 관리수준 진단평가’에서 3년 연속 최고 등급을 받아 ‘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개인정보보호 관리수준 진단평가는 개인정보보호 관리수준 향상을 위해 전국 770여개의 중앙·지자체·공공기관 등을 대상으로 개인정보보호 관리수준을 진단해 100점 만점으로 점수를 산정하는 평가다. 석유관리원은 96.06점을 받아 전국 평균 80.65점, 산하기관 평균 81.15점을 크게 상회했다.

석유관리원은 개인정보 수집·이용·동의 절차 개선, 업무·인터넷망 분리, 개인정보 유출 방지 솔루션 도입 등 관리적·기술적 보안조치를 강화하고, 기관 보유 개인정보에 대한 유출 방지를 위해 모니터링을 지속적으로 실시하고 있다. 또 개인정보 취급자를 대상으로 정기적으로 외부전문가 초청 교육을 실시하고, 개인정보보호 우수부서 포상 등 인센티브제도를 운영하는 등 임직원의 보안의식을 높이기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손주석 이사장은 "관리원이 보유한 국민의 소중한 개인정보가 침해되거나 외부로 유출되지 않도록 지속적으로 개인정보보호 관리체계를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