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getmailinline

조이맥스 구강서 경영지원실장(좌)과 밀알복지재단 조성결 국내지원팀장.

[에너지경제신문=류세나 기자] 조이맥스(대표 이길형)는 임직원들이 기증한 물품을 굿윌스토어에 전달했다고 10일 밝혔다.

굿윌스토어는 소매유통과 장애인 직업재활시설을 결합한 생활재활용품 소매판매점으로, 장애인에게 일자리 창출과 자립 기반을 지원하는 장애인 직업재활시설이다.

조이맥스는 약 한 달 동안 본사 및 자회사 조이스튜디오 임직원들이 모은 기부 물품인 가방, 운동화, 게임CD 등 총 208점을 굿윌스토어 측에 전달했다.

이와 함께 임직원들이 한 해 동안 사내 카페 이용을 통해 모은 성금도 굿윌스토어 운영주체인 밀알복지재단에 전달했다. 기부금은 장애로 재활치료와 수술이 필요한 저소득 가정 장애아동·청소년 치료비로 사용될 예정이다.

조이맥스 이길형 대표는 "언제나 함께 참여해준 임직원들의 자발적 선행에 감사하다"면서 "앞으로도 선한 영향력을 줄 수 있는 지속적인 나눔의 가치를 실천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