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신한은행

정지호 신한은행 부행장(왼쪽)과 안토니오 오캄포 필리핀 메트로뱅킹 부행장이 10일 서울 중구 신한은행 본점에서 업무협약을 맺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신한은행)


[에너지경제신문=송두리 기자] 신한은행은 필리핀 메트로뱅크와 10일 서울 중구 본점에서 포괄적 업무협약을 맺었다.

이번 업무협약은 두 회사간 전략적 금융 파트너십을 형성해 협력 가능한 사업 분야를 모색하기 위해 이뤄졌다. 두 회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신용장·무역금융 등 트랜잭션 뱅킹(Transaction Banking) 협업 △상호 자금 차입 지원 △두 회사 네트워크를 활용한 비즈니스 협업 등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필리핀 메트로뱅크는 해외 유명 금융지 더 뱅커지 선정 필리핀 내 자산규모 2위 은행이다. 국내에 지점을 두고 있으며 신한은행 또한 필리핀 마닐라에 지점을 두고 있어 한국과 필리핀에서 시너지를 낼 기회가 많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이번 협약은 올 해 한국-필리핀 수교 70주년을 맞아 민간 분야에서의 활발한 교류를 보여주는 좋은 예시가 될 것이다"며 "이번 필리핀 메트로뱅크와의 업무협약을 통해 무역금융, 해외송금, 기업금융 등 다양한 분야에서 협력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