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농협은행

이대훈 NH농협은행장이 9일 창원시지부를 방문해 직원들과 인사를 하고 있다.(사진제공=농협은행)


[에너지경제신문=송두리 기자] 이대훈 NH농협은행장은 1월 한달 간 전국을 돌며 현장과의 소통경영에 나선다. 지난 2일에는 세종, 지난 9일에는 경남·부산·울산권역을 찾았다.

이대훈 행장은 9일 경남 창원에 있는 경남영업본부를 방문해 회의 참석에 앞서 인근 영업점과 노조 사무실을 찾아 직원 노고에 감사 마음을 전하고 건의사항을 수렴했다. 이어 진행된 ‘2019년 상반기 현장경영’에 참석해 참석자들에게 지속성장 1+운동 실천을 위해 △고객중심 신뢰 경영 △소통 활성화 △조기사업 추진 태세 확립 △미래 준비 △공공금융 전문성 확보 △금융 전문가 양성 등을 당부했다.

이 행장은 "지난해 임직원 모두 열심히 노력해 준 결과 의미 있는 성과를 거뒀다"며 "올해도 기본에 충실하고 수익기반을 견고히 구축해 고객이 더욱 신뢰할 수 있는 건강한 은행을 만들어 나가자"고 말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