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한화리조트] 설악 워터피아 모델 (1)
[에너지경제신문 이석희 기자]한화호텔앤드리조트(대표이사 문석)가 운영하는 설악 워터피아는 겨울 방학을 맞아 사이버 회원을 위한 다양한 패키지를 출시했다. 쏘라노 1박, 설악 워터피아 종일권(2인)이 포함된 주중(일~목) 패키지를 169,000원, 금요일에는 213,000원에 이용할 수 있다. 조식 뷔페(2인)까지 포함된 상품은 주중 196,000원, 금요일 240,000원에 판매한다. 설악 별관을 예약하면 훨씬 저렴한 비용에 이용할 수 있다. 본 패키지는 2월 28일(목)까지 잔여 객실에 한해 예약 가능하며, 자세한 내용은 한화리조트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하면 된다.

한화호텔앤드리조트의 설악 워터피아 온천수는 지하 680m에서 하루 3천 톤씩 용출되는 49°C 천연온천수로 나트륨, 칼륨, 칼슘, 마그네슘 등의 양이온과 염소, 탄산염, 황산이온 등의 음이온이 다량 함유되어 있어, 피부 미용은 물론 피로와 불면증, 관절염에도 효과가 있는 것으로 유명하다. 겨울에도 서설 대부분을 운영하기 때문에 온 가족 여행지로 더할 나위 없는 곳이다.

설악 워터피아는 설악산의 웅장하고 아름다운 품속에서 스파와 물놀이를 동시에 만끽할 수 있는 워터파크 명가(名家)다. 국내 최대 규모의 온천 시설을 보유하고 있으며, 행정안전부 승인을 거친 국내 최초 ‘보양온천’이다. 온천뿐만 아니라 다양한 물놀이 시설을 갖추고 있어 보양과 휴가를 4계절 내내 즐길 수 있는 장점이 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