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생리대나눔을위한 협약식(카카오유한킴벌리서울시)

[에너지경제신문 여헌우 기자] 유한킴벌리는 서울시, 카카오커머스, 서울사회복지공동 모금회와 함께 서울시 강서지역 청소녀들의 보건위생 향상을 위해 생리대 약 10만 패드와 교육책자를 지원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지난 10일 서울시청 간담회장에서 생리대 나눔을 위한 협약식이 진행됐다. 협약식에는 유한킴벌리, 서울시, 카카오커머스, 서울사회복지공동 모금회, 강서희망나눔복지재단 관계자가 참석해 청소녀의 보건위생 향상을 위한 노력을 약속했다.

이번 나눔을 위해 카카오와 유한킴벌리는 생리대와 교육책자로 구성된 ‘옐로우 기프트 생리용품 선물박스’를 공동 제작했다. 생리용품 선물박스에는 유한킴벌리 좋은느낌 에어핏쿠션 울트라 날개 중형, 수퍼롱 오버나이트, 입는 오버나이트 등 총 68패드로 구성된 생리대 세트와 생리 교육책자인 ‘우리는 생리하는 중입니다’ 브로셔가 포함됐다.

유한킴벌리는 이번 옐로우 기프트 생리용품 나눔뿐만 아니라 2016부터 한국여성재단과 함께하는 ‘힘내라 딸들아’ 캠페인을 통해 매년 100만 패드 이상의 생리대를 저소득층 청소녀에게 기부해 오고 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