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허정수

허정수 KB생명보험 사장 및 경영진과 현장 영업관리자가 11일 서울 여의도 본사에서 ‘2019년 경영전략회의’를 개최한 뒤 화이팅을 외치고 있다.(사진제공=KB생명)


[에너지경제신문=송두리 기자] 허정수 KB생명보험 사장은 11일 "디지털 신기술을 폭넓게 적용해 고객중심 사고와 시장이 원하는 상품, 영업채널의 경쟁력을 강화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허정수 사장은 이날 서울 여의도 KB생명보험 본사에서 열린 ‘2019년 경영전략회의’에서 이같이 말했다.

이날 회의는 지난해 성과 리뷰, 올해 전략과제 실행계획 공유, 분임토의 순으로 진행됐다. 특히 분임토의는 서로 다른 업무를 하는 직원들이 조를 이뤄 아이디어를 도출하는 난상토론으로 진행됐다.

KB생명보험은 경영전략 목표를 ‘CPC(고객·상품·영업채널) 기반 가치성장 추진’으로 정하고 시장 경쟁력을 강화해 나가기로 했다. 전략목표 달성을 위해 △고객중심의 CPC영업전략 추진 △장기가치와 효율개선을 통한 내실성장 △디지털(Digital) 기술활용 비즈(biz), 혁신 및 미래성장 동력 확보 △규제변화 대응과 소비자보호 강화를 위한 경영체계 정비 선정과 실행력 강화 등의 4대 전략방향도 선정했다. 아울러 분임토의에서 나온 아이디어를 전략방향 실행에 적극 반영해 효과를 높일 계획이다.

이날 회의에는 허정수 사장을 비롯해 임원진과 본사 부서장, 현장 관리자 등 약 90명이 참석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