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보도사진)DB손해보험, 착하고간편한간병치매보험
[에너지경제신문=이유민 기자] 고령인구 증가와 치매 환자 증가 추세로 인한 부담에 대비하기 위해 DB손해보험은 유병자와 고령자도 가입할 수 있는 간편고지 간병보험인 ‘착하고 간편한 간병 치매 보험’을 업계최초로 출시했다.

이 상품은 가입시 고지항목을 치매, 노인장기요양보험 수급 대상 여부 및 암 등으로 최소화했다는 것이 특징이다. 이 상품에 가입 후 상해 및 질병으로 노인장기요양보험 1~4등급 수급대상자가 된 경우 등급에 따라 보험금을 지급하며 치매도 증상에 따라 경증, 중등증, 중증으로 구분해 정도가 심할수록 보험금을 더 받을 수 있도록 설계됐다.

치매의 보장 범위도 전체 치매, 알츠하이머 치매, 혈관성 치매 및 파킨슨병까지 다양하게 구성해 고객이 치매의 보장범위와 심도에 따라 자유롭게 선택할 수 있도록 했다.

또 비싼 보험료가 부담이라면 해지환급금 미지급형을 선택해 30~40% 저렴하게 가입할 수도 있다. 해지환급금 미지급형은 납입기간 중 해지시 해지환급금을 받을 수 없는 대신 보험료가 저렴하다는 특징이 있다.

DB손해보험의 ‘착하고 간편한 간병 치매 보험’은 85세, 90세, 100세 만기 중 선택가능하며 30세부터 최대 70세까지 가입할 수 있다.


이유민 기자 yumin@ekn.kr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