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에너지경제신문 박성준 기자] 글로벌 암호화폐 거래소 게이트아이오(gate.io)가 오프라인 밋업 ‘블록체인 세미나(Blockchain Tour Korea 2019)’를 스테이지9 삼성점에서 오는 18일 진행한다고 밝혔다.

게이트아이오는 이번 밋업이 암호화폐의 미래와 비전을 나누고 한국 커뮤니티와 소통하는 자리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밋업 참가 신청은 온오프믹스를 통해 신청할 수 있으며, 자세한 사항은 카카오톡, 텔레그램, 블로그, 카페, 인스타그램, 페이스북 등 게이트코리아 공식 SNS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번 밋업에선 1월 예정인 이더리움 콘스탄티노플 하드포크와 관련한 연구와 분석 내용이 주로 진행된다. 또한, 블록체인 2.0 시대의 도래와 비즈니스 모델로서의 이더리움과 시세 변화에 관한 내용 역시 발표할 예정이다.

게이트아이오는 이번 밋업의 1부에서는 게이트아이오의 C2C 거래, 원화입금, Wallet.io의 온오프체인, 새롭게 업데이트된 기술을 소개할 예정이다.

2부에서는 블록체인과 암호화폐의 미래, 이더리움의 미래와 전망 분석, 암호화폐의 시세 변화에 관한 설명이 이어질 예정이다.

한편, 게이트아이오 연구소는 이더리움 연구 결과와 관련해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이더리움 생태계 조사’ 연구 보고서를 발표했다.

연구 보고서에 따르면, 이더리움 기반 시장 가치의 상위 100위를 차지하는 프로젝트 중, ICO의 가격 폭락 비율은 56.10% 도달했다. 2018년 하락 폭(ETH으로 계산) 비율은 53.85%를 차지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2018년 이더리움 시가 상위 100개 프로젝트는 USD 가격 평균 기준으로 하락 폭이 77.54%에 달했다. 마지막으로, 이더리움 가격 평균 기준으로 하락 폭은 56.75%에 달했다.

게이트아이오 관계자는 “암호화폐 전문가들은 이더리움의 상승을 전망하고 있다”며, “암호화폐 시장시세가 좋지 않은 상황에서도 이더리움(ETH)의 신규 주소는 지속적으로 생성되고 있다. 이더리움의 자체 기술력 역시 향상되고 있으며, 올해 1월에는 콘스탄티노플(Constantinople) 단계에 도입될 예정이다”고 전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