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김해형 강소기업 육성사업 업무 협약
(사진=BNK경남은행)
[에너지경제신문=허재영 기자] BNK경남은행은 12일 경남지방중소벤처기업청 등 도내 5개 기관과 공동으로 김해시와 ‘김해형강소기업 육성사업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최홍영 그룹장과 예경탁 상무는 김해시청 소회의실에서 열린 김해형강소기업 육성사업 업무 협약식에 참석해 김해 미래 산업을 선도할 김해형강소기업의 성장ㆍ발전을 위한 협력을 약속했다.

BNK경남은행은 김해형강소기업을 대상으로 △대출금리 최대 1.2%이내 우대 제공 △기술신용평가 지원 △파트너 기업 적극 선정 지원 협력 등을 하기로 했다.

도내 5개 기관은 김해형강소기업을 대상으로 △전문가 코칭 및 컨설팅 △정책자금 금리우대 △사후관리 △판로개척 △수출전문위원상담 △연계투자 등을 지원하기로 했다.

최홍영 그룹장은"김해시는 전국에서 두 번째로 중소기업이 많은 도시"라며 "성장 잠재력을 갖춘 김해 지역 유망기업의 체계적인 육성을 비롯해 강소기업의 핵심기술 개발과 사업화를 위한 맞춤형 지원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어 최 그룹장은 "도내 기관과 공동으로 체결한 김해형강소기업 육성사업 업무 협약이 지역 기업 지원시스템의 성공적 사례로 정착되기를 바란다"며 "강소기업의 만족도 제고는 물론 지역 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