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한화손보

김태열 한화손해보험 고객시장혁신실장(오른쪽)과 최재웅 레이니스트 수익부문 최고책임자(CRO)가 12일 여의도 한화손보 사옥에서 ‘디지털 자산관리 서비스‘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한화손보)


[에너지경제신문=송두리 기자] 한화손해보험은 개인금융 자산관리 애플리케이션(앱) ‘뱅크샐러드’ 운영사인 레이니스트와 12일 여의도 한화금융센터빌딩에서 디지털 자산관리 서비스 개발과 운영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맺었다.

디지털 자산관리 서비스란 이용자 동의 하에 은행·증권·카드·보험·대출 등 금융과 부동산·자동차 등 비금융 자산을 조회하거나 관리할 수 있고, 이 데이터를 기반으로 개인별 금융솔루션을 제공하는 서비스다.

한화손보는 이번 협약을 통해 뱅크샐러드 고객 서비스에 한화손보 상품정보를 제공하는 API를 개발한다. 두 회사는 이를 기반으로 프로세스 혁신방안을 공동으로 발굴하고, 데이터를 기반으로 한 고객 금융서비스를 강화할 계획이다.

김태열 한화손보 고객시장혁신실장은 "한화손보는 디지털 혁신을 바탕으로 고객에게 새로운 경험을 제공하고, 생애주기를 반영한 맞춤형 상품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겠다"며 "뱅크샐러드와 협력해 고객들에게 모바일과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하는 차별화된 상품과 서비스를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