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clip20190212225318

메가솔라 노후대비 행복발전소 세미나 현장 [사진제공=메가솔라]


[에너지경제신문 이현정 기자] 친환경 태양광·에너지저장장치(ESS) 시행 시공 전문 기업인 메가솔라가 태양광발전사업 예비 창업주를 대상으로 ‘노후대비 행복발전소 태양광·ESS 세미나’를 올 들어 처음으로 23일 개최한다.

메가솔라가 주최하는 이번 세미나에서는 신재생에너지 업계를 긴장시키는 ESS을 태양광발전사업과 연계했을 때의 사업성 분석과 시설자금 대출에 대한 정보를 제공할 예정이다. 또한 ESS 배터리 화재에 대한 규제 대응 관련 전문가 초빙 특강 시간도 마련된다.

태양광발전소와 연계한 ESS에 대한 가중치 적용이 올해까지 5.0 적용돼 해당 사업에 대해 업계는 물론 기존 발전사업자, 예비 창업주들에게 큰 관심을 받고 있다. 그러나 일각에선 화재 소식이 잇따라 소비자 입장에선 우려하지 않을 수 없는 상황이기도 하다.

이번 세미나에 조기 참가 신청한 메가솔라의 한 계약 고객은 "ESS 연계사업을 고려하는 상황에서 메가솔라의 ‘태양광·ESS 세미나’가 궁금했던 점을 속 시원히 풀어줄 수 있으리라 기대한다"고 전했다.

메가솔라 ESS·전기사업지원팀 심진섭 팀장은 "태양광·ESS 연계 사업은 필수가 되고 있으며 최근 연이어 발생한 화재에 대해 궁금해 하실 부분에 대해 명쾌한 답을 드리고자 한다"며 "전문가 초빙 등 다양한 정보를 준비했다"고 말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