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농협은행 정해인

이대훈 NH농협은행장과 농협은행 새 브랜드 모델로 발탁된 배우 정해인이 13일 서울 중구 농협은행 본점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농협은행)


[에너지경제신문=송두리 기자] 배우 정해인이 NH농협은행, NH농협카드 새 브랜드모델로 발탁됐다.

농협은행은 13일 농협은행과 농협카드 새 브랜드 모델로 발탁된 배우 정해인과 2년간 계약을 맺었다. 앞으로 농협은행은 정해인이 가진 순수하고 신뢰가는 이미지를 전면에 내세워 브랜드 이미지를 강화할 계획이다. 또 기존 스마트뱅킹앱을 비롯한 5개 금융앱을 통합한 ‘NH스마트뱅킹 원업(one-up)’을 적극 홍보하는 광고를 선보일 예정이다.

농협은행 관계자는 "배우 정해인씨를 브랜드 모델로 선정해 젊은 고객층 확보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며 "디지털금융을 선도하는 농협은행은 정해인씨를 활용한 광고를 통해 NH스마트뱅킹 원업의 편의성을 홍보하고 남녀노소 누구나 쉽게 이용할 수 있는 디지털 금융시대를 열어가겠다"고 말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