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삼성화재

삼성화재서비스 임직원들이 13일 연탄 기부 봉사활동을 진행하고 있다.(사진=삼성화재)


[에너지경제신문=송두리 기자] 삼성화재서비스손해사정은 에너지 취약계층에 연탄 2만장을 13일 기부했다.

삼성화재서비스 신입사원과 임직원 40명은 기부한 연탄 2만장 중 일부를 직접 배달했다. 기부한 연탄은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월급 일부를 적립해 모은 기부금을 토대로 마련됐다.

기부금 전달식은 이날 오후 서울 노원구 서울연탄은행에서 열렸다. 이 자리에는 삼성화재서비스 최승일 장기일반보상사업부장, 연탄은행 허기복 대표이사와 관계자가 참석했다. 최승일 부장은 "앞으로도 사회 소외계층을 위한 사회공헌활동을 지속적으로 진행하겠다"고 말했다.

삼성화재서비스는 수재민 구호품 지원, 저소득층 학생 장학금 지원 등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하고 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