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지하철 전동차량 내 초미세먼지 집진기술 활용…반영구적 제품

차량용 초미세먼지 집진기 ‘에어젠V’

[에너지경제신문 여영래 기자] 중소기업 알무스이앤티(대표 장윤현)가 14일 지하철 내 초미세먼지 집진기술을 활용한 차량용 초미세먼지 집진기(에어젠V)를 출시했다.

알무스이앤티는 2014년 12월∼2015년 10월까지 서울시 교통공사 2호선 전동차량 내 초미세먼지 제거 시범 사업을 맡았던 기업이다. 이 회사가 개발한 차량용 초미세 집진기는 차량내 초미세먼지, 각종 유기 화합물 악취 등을 총체적으로 해결할 수 있도록 개발됐다.

특히, 대부분의 차량용 공기청정기는 필터식이며 사용시간이 일정 시간(약 70시간 정도) 지나면 필터를 교환해야 한다. 반면 에어젠V는 순수 전기 집진기로 개발돼 필터교환이 필요 없는 반영구적 제품이다. 디자인은 인류 최초로 달에 착륙한 우주선 ‘아폴로 11호’를 연상시키는 우주선 형태로 만들어졌다.

주요 기능은 차량내 초미세먼지 집진을 비롯해 △이산화탄소(CO2) 제거 △산소 농도 개선 △포름알데히드·암모니아 등 유기화합물 탈취 △담배연기와 같은 역겨운 냄새 제거 등의 기능을 갖추고 있을 뿐만 아니라 모바일 앱(APP)을 통해 차량 내 주요 데이터 수치 정보, 빅데이터 기반의 미세먼지 지도 정보 등도 제공한다.

장윤현 사장은 "최근 들어 유독 극심하게 발생하고 있는 초미세먼지로부터 고통 받는 국민들의 건강지킴이가 되겠다"며 "연내 조리공간, 흡연공간, 병원의 병실과 진료실에서도 사용 가능한 제품과 함께 이동공간에서 초미세먼지나 각종 유해가스로부터 건강을 지키는 휴대용 초미세먼지 집진기도 출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