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190214_[해마로푸드서비스-이미지] CI
[에너지경제신문 여헌우 기자] 식품유통제조기업 해마로푸드서비스는 14일 서울 강동구 천호대로 내 이스트센트럴타워 건물 24층과 25층으로 각 부서를 이전·통합했다다.

기존 해마로푸드서비스는 각 부서가 강동구 성내로 삼원타워 내 2개 층과 근처 빌딩에 흩어져 있어 업무에 불편함이 있었다.

통합 사옥은 기존 사옥과 같은 지역구에 위치한 지상 36층 규모의 대형 오피스 빌딩인 이스트센트럴타워 건물 내 2개 층으로 마련됐다. 신사옥 24층은 맘스터치로 대표되는 ‘프랜차이즈사업부문’과 식품 유통을 중심으로 하는 ‘유통사업부문’이 포함된 핵심 업무층이다. 25층은 슈가버블과 크레이더스 등 계열사 사무실이 중심을 이루며, 순차적으로 입주할 예정이다.

해마로푸드서비스 이재도 경영지원본부장은 "통합 사옥을 통해 시너지 효과를 창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앞으로 신사옥에서 프랜차이즈 업계를 선도하고 업계를 리드하는 그룹의 위상을 정립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