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에너지경제신문 여헌우 기자] 금호아시아나그룹은 별도 기준 지난해 그룹 매출액이 9조 7835억 원을 기록했다고 14일 밝혔다. 영업이익은 2814억 원, 당기순이익은 1301억 원을 달성했다.

재무구조의 경우 그룹의 전체 부채비율을 364.3%로 전년 말 대비 약 30% 포인트 가량 개선했다. 금호아시아나그룹 사옥 매각, CJ대한통운 주식매각 및 아시아나IDT와 에어부산의 상장 등을 통해 이룬 성과다.

2018년 말 기준 그룹 차입금 규모도 2017년 말 대비 1조 2000억 원 가량 줄여 3조 9521억 원으로 나타났다.

금호아시아나그룹은 올해 목표를 매출 10조 2500억 원, 영업이익 5100억 원으로 설정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