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에너지경제신문=류세나 기자] 롯데그룹이 15일 오후 잠실 롯데월드몰에 위치한 롯데 콘서트홀에서 ‘2019 롯데 팀장 컨퍼런스’를 개최한다. 올해로 7회째를 맞이한 이번 행사에는 롯데지주 황각규 부회장을 비롯해 롯데 각 계열사에서 근무하는 팀장급 직원 1300여 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롯데 팀장 컨퍼런스는 팀을 이끄는 리더로서 성과 창출을 위해 자신의 위치에서 최선을 다하고 있는 팀장들을 격려함과 동시에, 지난해 주요 경영 현황과 새해 경영 방향성을 공유하기 위해 마련됐다. 롯데는 이번 팀장 컨퍼런스 주제를 ‘리더 트랜스포메이션 포 디지털 앤 글로벌’로 선정했다. 이는 롯데가 추구하는 비즈니스 트랜스포메이션을 이루기 위해서는 우선 조직의 리더인 팀장들부터 솔선수범해 변화하고 성장해야 한다는 의미를 지니고 있다.

황각규 부회장 팀장 컨퍼런스에서 지난달 말 열린 ‘2019 상반기 LOTTE VCM(Value Creation Meeting)’에서 나온 주요 사항들을 팀장들과 공유할 예정이다. 황 부회장은 자리에서 변화하는 환경에 맞춰 자신과 팀의 역할과 변화 방향에 대해 성찰해 줄 것을 주문할 것으로 보인다.

이어 롯데지주커뮤니케이션실 오성엽 실장과 경영전략실 조영제 전무가 각각 ‘롯데의 사회 가치 창출 전략’, ‘혁신적 전략 중심 조직’을 주제로 강의를 진행한다. 또 롯데 미래전략연구소 이진성 소장과 롯데인재개발원 전영민 원장이 ‘중장기 사업 환경 전망과 대응 방향’, ‘디자인씽킹(DT)를 통한 디지털 전환(DT)’에 대해 공유한다.

황 부회장은 이날 행사 개최에 앞서 직원들에게 "5년 뒤, 10년 뒤 세상이 어떻게 변할지, 또 그 세상에서 회사는 어떤 회사가 돼 있을지 등 미래에 대한 고민과 그에 맞는 명확한 비전과 구체적 실행전략의 수립이 필요하다"며 "특히 새로운 시대를 준비하기 위해 팀의 리더인 팀장들이 위기의식을 갖고 솔선수범해 과감히 도전하고 변화해 달라"고 주문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