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사진1] 풀무원 ‘생가득 호떡만두’ 3종
[에너지경제신문 여헌우 기자] 풀무원식품은 지난해 4분기 국내 군만두 시장에서 자사가 점유율 34.8%를 기록하며 시장점유율 1위에 올라섰다.

15일 풀무원식품에 따르면 회사의 군만두 판매는 전년 동기 대비 64.5% 성장했다. 지난해 10월 출시한 생가득 호떡만두 3종이 이번 겨울 시즌에 인기를 끈 결과로 풀이된다.

국내 군만두시장은 약 600억 원 규모의 시장을 형성하고 있다. 풀무원은 국내 군만두시장에서 2017년 4분기에 23.7%의 시장점유율을 보였으나 2018년 10월 생가득 호떡만두 출시 후 그해 4분기에 34.8%의 점유율을 기록했다. 생가득 호떡만두는 올해 1월까지 누적매출 약 52억 원을 올렸다.

풀무원식품 FRM(Fresh Ready Meal)사업부 홍세희 PM은 "호떡만두 3종은 군만두 성수기인 겨울 시즌을 겨냥해 다양한 연령대가 즐길 수 있도록 기획한 이색 만두"라며 "교자만두 중심의 단조로운 국내 만두 시장에서 만두 전문점에서 즐길 수 있는 만두를 지속 선보일 계획이다"라고 전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