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아이센스
[에너지경제신문=한수린 기자] 아이센스는 지난해 매출 1747억원, 영업이익, 당기순이익 각각 271억원, 221억원을 기록했다고 15일 잠정공시했다.

연간 매출의 경우 전년대비 11% 증가했으며, 영업이익은 19% 증가한 수준이다. 4분기 실적은 매출 499억원, 영업이익은 96억으로 전년대비 각각 15%, 40% 늘었다.

아이센스는 해외 법인 매출 개선, 주요 고객사의 매출 호조가 실적 증가의 주요 원인이라고 분석했다.

아이센스 관계자는 "주요 고객사인 아크레이사 매출 확대와 함께 POCT 사업 다각화에 따른 매출 성장이 실적에 영향을 미쳤다"며 "하반기 실적의 경우 시장 기대치를 웃도는 실적을 기록해 지속성장이란 타이틀을 지켰다"고 말했다. 이어"2019년에도 혈당측정기뿐 아니라 POCT 등 체외진단 포트폴리오 확대에 따른 지속적인 매출 성장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아이센스는 혈당측정기 외 첨단 바이오센서 기술을 이용한 혈액분석기, 혈액응고기기를 지속적으로 선보이며 사업 경쟁력을 강화하고 있다. 회사는 최근 24시간 혈당을 측정해 알려주는 연속혈당측정기 개발에도 박차를 가해 내년 상반기 출시를 목표로 하고 있다.

아이센스 관계자는 "제품 개발 및 유통망 확대 힘써 지속적인 외형성장을 이뤄갈 예정이며 올해는 R&D역량 강화에 더 많은 투자가 이뤄질 것으로 예상한다"며 "차세대 기술 역량 확보, 중장기적 관점에서 회사의 역량강화를 위한 신제품 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