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인제군 인제읍 관내 에너지 복지 사각지대 해소…현장 등유 지원

에너지공단 강원지역본부는 15일 인제군 인제읍 일대에서 ‘에너지바우처 이동판매소’를 운영, 난방에 필요한 등유를 지원했다. [사진제공=한국에너지공단 강원지역본부]


[에너지경제신문 여영래 기자] 한국에너지공단 강원지역본부(본부장 김진수)는 15일 인제군 인제읍 일대에서 ‘에너지바우처 이동판매소’를 운영했다.

에너지바우처란 에너지 취약계층에게 난방에 필요한 에너지원(전기·도시가스·지역난방·등유·LPG·연탄 등)을 구입할 수 있는 이용권을 지원, 따뜻한 겨울을 보낼 수 있도록 하는 제도이다. 

이번 ‘에너지바우처 이동판매소’는 거동 불편과 고령 등으로 바우처를 사용하는 것이 어려운 가정을 돕기 위해 추진됐다.

이날 공단 강원지역본부는 바우처 대상자를 직접 방문, 난방유를 배달하고 제도를 안내하는 등 에너지바우처를 원활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지원했다.

에너지공단 김진수 강원지역본부장은 "에너지 취약 계층에 있는 분들이 에너지바우처를 통해 따뜻한 겨울을 보낼 수 있길 바란다"면서 "공단은 앞으로도 에너지 복지 사각지대 해소에 적극 앞장서겠다"고 전했다.

한편, 에너지바우처는 올해 5월까지 사용 가능하며, 기타 자세한 사항은 에너지바우처 누리집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