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SB톡톡 이미지
(자료=저축은행중앙회)
[에너지경제신문=허재영 기자] 저축은행중앙회는 저축은행의 대표적인 모바일 어플리케이션(앱) ‘SB톡톡’ 이 출시 3년여만에 계좌 개설 누적 수신액이 3조원을 돌파했다고 20일 밝혔다.

SB톡톡은 고객이 어플리케이션을 다운 받아 비대면 실명 확인 절차로 계좌 개설후 해당 저축은행의 서비스를 제공 받을 수 있어 영업점이 부족한 저축은행 한계를 극복하고 소비자 편의성을 높였다.

연령대별 이용 비중을 살펴보면 20대~40대가 전체비중에서 77.6%를 차지했다. 남녀 비중을 보면 여성 비중이 52.7%로 약간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저축은행중앙회는 "보다 나은 서비스를 위해 SB톡톡과 모바일뱅킹을 일원화 하고, 다양한 대출상품도 이용할 수 있도록 토탈 금융서비스 구축을 진행하고 있다"며 "서비스는 오는 9월께 오픈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