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0221_프라임서비스수수료인하

(사진=이베스트투자증권)




[에너지경제신문=나유라 기자] 이베스트투자증권은 이달부터 자체 프리미엄 투자정보 서비스인 ‘프라임’의 수수료를 기존 0.1%에서 0.015%로 인하한다고 21일 밝혔다.

프라임 서비스는 오프라인 PB (Private Bank)를 온라인에 구현한 이베스트투자증권의 온라인 투자정보 서비스로, 고객에게 투자상담, 종목추천, 계좌컨설팅, 종목 검색식 등의 서비스를 제공한다.

3년 이상의 운영 이력을 통해 서비스가 검증됐으며 1000명 이상의 가입자를 보유하고 있다.

서비스 가입시 전담 직원과 카카오톡 채팅 및 유선을 통한 1:1 개인 상담 서비스가 가능하며 투자전문가의 Live방송을 통한 양방향 종목 상담도 진행할 수 있다.

뿐만 아니라 종목추천 서비스를 스마트폰 PUSH로 제공받는다.

이베스트투자증권 측은 "‘언제나 내 편이 되는 투자’ 라는 온라인 브로커리지 부문의 슬로건 하에 수수료를 전격 인하했다"며 "통상적인 증권사들의 매매수수료를 고려하면 사실상 해당 서비스를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고 밝혔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