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김혜수 타짜 3 원 아이드 잭 (사진: 영화 '타짜', '타짜: 원 아이드 잭')


[에너지경제 온에어 정혜주 기자] 영화 '타짜'가 안방극장을 찾아왔다.

5일 오전 12시 10분부터 영화 '타짜'가 채널 OCN을 통해 방영, 시청자들의 관심이 쏟아지고 있다.

지난 2006년 개봉한 영화 '타짜'는 조승우, 김혜수, 백윤식 등 내로라하는 충무로의 연기파 배우들의 출연으로 뜨거운 화제를 모은 작품으로, 청소년 관람불가 등급에도 불구하고 누적 관객수 560만 명이라는 놀라운 기록을 세우기도 했다.

특히 극중 정 마담 역을 맡은 김혜수의 파격적인 노출 장면이 화제를 모았던 바.

이외에도 다양한 명대사와 명장면을 남긴 영화 '타짜'는 2014년 '타짜-신의 손'가 개봉했음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많은 영화 팬들 사이에서 명작으로 꼽히고 있다.

이런 가운데 최근 '타짜: 원 아이드 잭(이하 타짜3)'가 모든 촬영을 마치고 크랭크업했다는 소식이 전해진 바. '타짜3'는 앞선 시리즈와 달리 화투가 아닌 포커를 소재로 한 작품으로 대중의 뜨거운 관심을 받기도 했다.

배우 박정민, 류승범 등 이미 연기력을 인정받은 배우들의 출연으로 더욱 기대를 더하고 있는 '타짜3'.

'타짜3'가 올해 개봉을 앞둔 가운데 1편의 아성을 뛰어넘을 수 있을 것인지 이목이 쏠리고 있다.

star@ekn.kr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