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에너지경제신문 송진우 기자] 9일 오전 2시20분께 전남 영광군 한빛원전 1호기 격납건물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불은 격납건물 내 증기발생기와 원자로 냉각 재펌프 사이에 설치된 배관 보온재에서 발생했다.

원전이 운용하는 소방대가 출동해 약 10분 만에 자체 진화해 다행히 큰 피해로 이어지지 않았다.

원전과 소방당국은 현재 자세한 화재 경위를 조사 중이다.

한빛원전 관계자는 "현재 1호기는 계획 예방정비 중이라 가동을 하지 않아 방사선 유출 등 추가 피해는 없다"며 "인적·물적 피해는 발생하지 않은 것으로 확인됐다"고 설명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