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사진: 블라썸 엔터테인먼트 제공)

[에너지경제 온에어 정혜주 기자] 배우 손승원이 징역 4년을 구형 받았다.

검찰 측은 14일 "무면허 음주운전으로 뺑소니를 행한 손승원에게 징역 4년을 구형했다"고 밝혔다.

이에 손승원 측은 "그가 수십 일 동안 구치소에서 생활하면서 깊이 반성했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어머니와 힘들게 생활하면서 연예인으로서의 성공만 바라봤다"며 "십 년 동안 수십 편의 작품을 했지만 이렇다 할 성과를 내지 못해 불안해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군 복무가 끝나고 연예계에서 멀어질까 두려워 공황장애까지 온 상황"이라면서 "군 생활을 수행할 수 있게 도와달라"고 덧붙였다.

앞서 그는 강남구의 한 도로에서 술에 취해 운전을 하다가 다른 차를 받고 도망간 혐의를 받았다.

검찰이 징역 4년을 구형한 가운데 법원이 어떤 판결을 내릴지 세간의 관심이 이어지고 있다.


star@ekn.kr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