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한국예탁결제원_상장회사_주주총회특별지원반_운영

(사진=한국예탁결제원)


[에너지경제신문=한수린 기자] 한국예탁결제원은 상장회사 주주총회특별지원반(이하 ‘주총특별지원반’)을 설치하고 14일부터 28일까지 2주간 운영한다고 밝혔다.

한국상장회사협의회·코스닥협회에 주주총회 운영지원을 요청한 12월 결산 상장법인 중에서 예탁결제원의 전자투표 서비스(K-eVote)를 이용하는 상장법인의 정기주주총회 운영과 의결정족수 확보를 지원할 방침이다.

주총특별지원반은 전자투표 서비스 이용과 관련해 유선·대면 컨설팅을 진행하고, 집중지원회사의 전자투표 홍보를 뒷받침해 기관투자자과 주주들의 주주총회 참여율을 제고할 계획이다.

주총특별지원반은 반장1명(팀장급), 반원6명(현업 4명, IT지원 2명)으로 구성됐다.

한국예탁결제원은 "지난해 주총특별지원반을 운영한 경험을 살려, 올해에도 상장회사의 성공적인 주주총회 운영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