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20190314전북애향장학재단
(사진=전북은행)
[에너지경제신문=허재영 기자] 전북은행은 14일 전북 전주시에 위치한 전북애향장학재단을 방문해 지역인재 육성을 위한 장학기금 5000만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번 전달식은 도내출신 고등학생 중 수능성적 우수자이면서 행정상 복지혜택을 받지 못하고 있는 복지사각지대 저소득 가정의 학생들에게 배움의 기회를 제공하고 지역을 이끌어갈 인재로 성장하도록 돕기 위해 마련됐다.

전북은행은 전북애향장학재단에 1992년부터 올해까지 28년째 매해 5000만원씩 총 14억원을 지원했으며, 어려운 지역경제 속에서도 도내 우수인재를 발굴 및 육성에 기여했다.

김성철 전북은행 부행장은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학생들이 꿈을 잃지 않고 학업에 정진해 지역을 이끌어갈 훌륭한 인재로 성장하길 바라며, 앞으로도 전북은행은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통해 누구에게나 따뜻한 금융을 실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전북은행은 2010년 12월 전북은행장학문화재단을 설립해 도내 청소년을 대상으로 장학금 전달, JB인문학강좌, 커리어 캠프, 진로코칭 캠프, 3D 프린터 지원 등 다양한 장학·교육사업을 실시하고 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