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보도사진 (1)

14일 농협하나로마트 서대문점을 찾은 시민들이 대파를 구입하고 있다.(사진제공=NH농협은행)


[에너지경제신문=송두리 기자] NH농협은행은 농협경제지주에 4000만원을 후원해 14일부터 20일까지 7일간 전국 500여 농협하나로마트에서 ‘겨울대파 상생마케팅’을 진행한다.

농협은행은 지난해 9월 출시한 NH더하고나눔정기예금으로 조성한 기금을 활용해 농가 구매단가에서 대파 1단당 300원, 1망(5단)당 500원을 지원한다. 최근 가격하락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파 생산농가를 돕는다는 계획이다.

NH더하고나눔정기예금은 판매액(연간 평균잔액)의 0.01%를 기금으로 조성한다. 농협은행에 따르면 출시 5개월 만에 30조원의 판매실적을 달성했다.

농협은행 관계자는 "NH더하고나눔정기예금을 지속적으로 판매해 농가소득 증대와 농산물 수급 및 가격 안정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