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산텐_코프로모션

한미약품 우종수 대표이사(右)와 한국산텐제약 이한웅 대표이사(左)가 공동판매 계약식 후 악수를 나누고 있다.


[에너지경제신문=김민지 기자] 한미약품과 한국산텐제약이 14일 코엑스인터컨티넨탈호텔에서 안구건조증 치료제 ‘디쿠아스®’, ‘디쿠아스-에스®’(성분명디쿠아포솔나트륨)의 공동 판매계약을 체결했다.

이에 따라 양사는 내달 1일부터 국내 종합병원 및 병·의원 등 전 부문에서 ‘디쿠아스®’, ‘디쿠아스-에스®’의 국내 영업 및 마케팅을 공동으로 진행한다

디쿠아스® 점안액은 2013년 출시된 ‘디쿠아포솔’ 성분의 안구건조증 증상 개선 약제로, 안구내 윤활유 역할을 하는 뮤신 분비를 촉진하는 기전으로 각결막상피 장애를 완화시킨다.

동일 성분 무방부제 1회용 제품인 디쿠아스-에스®는 2017년 출시돼디쿠아스®와 함께 한국산텐이 판매하고 있으며 두 제품은 2018년 아이큐비아 데이터 기준 138억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우종수 한미약품 사장은 "한미약품은 영업·마케팅 역량을 안과영역 주요 학회 활동, 심포지엄 등에 집중 투입해 왔으며 안과 영역 치료제 포트폴리오를 강화하기 위한 노력도 지속적으로 벌여왔다"면서 "국내 원외처방 No.1 한미약품과 글로벌 안과 전문기업산텐제약의 전략적 제휴를 통해 양사가 향후 안과 영역 입지를 더욱 확고히 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