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비정상적 출금 확인으로 구설 오른 빗썸

(사진: YTN 뉴스)


[에너지경제 온에어 정혜주 기자] 가상화폐 거래소로 이름을 알린 빗썸에서 비정상적 출금이 확인돼 조사에 착수했다.

30일 빗썸 측은 "전일 가상화폐 종목 중 하나인 이오스 수백만 코인이 비정상적으로 출금된 사실이 확인돼 사건 경위를 파악하기 위해 경찰과 협력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에 가상화폐 이용자들은 비정상적 출금이 확인된 빗썸에 대한 불안감을 감추지 못하고 있으며 여러 가상화폐 가격에도 영향을 끼치고 있다.

이러한 우려와 관련해 빗썸 측은 확인된 비정상적 출금은 해당 업체 소유의 물량이라고 말하며 이용자들의 가상화폐에는 문제가 없다고 설명한 상황이다.

빗썸이 비정상적 출금 확인과 관련해 이용자 피해는 없다고 알렸지만 이번 사건의 여파로 인해 현재 이오스 가격은 어제보다 약 4% 가량 하락한 상태이다.

star@ekn.kr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