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박영선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사진=연합)




[에너지경제신문 나유라 기자]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20일 강원도 산불로 피해를 입은 기업들을 방문하고 현장의 의견을 청취한다.

박 장관이 현장을 다시 찾은 것은 지난 9일 약속한 안들이 얼마나 현장에서 이행되는지 점검하고, 현장의 의견들을 경청해 후속 지원책을 마련하기 위한 것이다.

박 장관은 지난 9일 피해 지역을 방문한 자리에서 "중기부가 1대 1 맞춤형 전담 해결사를 지정해 피해 기업을 밀착 지원하고 긴급경영안정자금 지원한도 확대 등을 통해 조속히 경영 안정화를 이룰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박 장관은 피해 기업들을 방문하기 전 최문순 강원도지사와 오찬 간담회를 갖고, 중기부가 모금한 성금 1253만원을 온누리상품권과 지역상품권으로 전달했다.

아울러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의 피해 복구에 더욱 적극적으로 지원해달라고 요청했다. 더욱 적극적인 지원을 요청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