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김종갑 사장 "에너지밸리기업개발원, 에너지밸리 투자기업 지원의 핵심거점 될 것"

[에너지경제신문 전지성 기자] 한국전력(대표 김종갑)은 28일 광주·전남공동혁신도시에서 에너지밸리기업개발원(이하 기업개발원) 준공행사를 개최했다.

본관 5층과 시험동 2층의 연면적 8380㎡ 규모로 준공한 ‘기업개발원’은 에너지밸리조성사업의 성공적 추진을 위해 한국전력과 한국전기산업진흥회가 전라남도, 광주광역시, 나주시, 한전KPS, 한전KDN과 공동출연해 2015년 3월 30일 설립했다.

기업개발원은 새싹기업(스타트업) 발굴·육성, 전문인력 양성, 에너지밸리 안착지원, 공동시험설비 제공 등 창업부터 사업화까지의 필요한 모든 지원을 에너지밸리 입주 및 투자기업에 제공할 예정이다. 특히 한전 및 지자체와 협력해 ‘산학연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우수인력 양성과 고용창출을 핵심으로 하는 ‘투자기업 컨설팅’ 사업을 중점 추진할 방침이다.

또한 △투자기업 신규인력 대상의 직무교육 사전 실시, △지역대학 내 에너지 학과 개설 추진, △에너지밸리 취업박람회 개최 등을 추진한다. 나아가 한전이 보유한 특허, 데이터, 경험 등의 핵심 역량을 활용한 △투자기업 성장지원, △에너지관련 창업 및 육성, △에너지신산업 실증·사업화, △지역기업 기술혁신 컨설팅 등 다양한 활동을 함께 펼칠 계획이다.

김종갑 사장은 "기업개발원은 에너지 분야의 각계각층을 서로 연결하고 에너지밸리의 발전을 견인하는 중심역할을 맡게 될 것"이라며 "특히, 기업들이 인력수급만큼은 큰 어려움 없이 안심하고 투자할 수 있는 환경을 구축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