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단체사진

한전KDN은 28일 중소기업과 동반성장을 통한 사회적 가치창출을 위해 혁신형 중소기업인 세방전기(사장 이상길)에 신재생에너지 시험설비를 무상으로 임대하는 계약을 체결했다.



[에너지경제신문 전지성 기자] 에너지 ICT 공기업 한전KDN(사장 박성철)이 중소기업과의 동반성장을 위해 신재생에너지 시험설비를 무상으로 임대한다.

한전KDN은 28일 중소기업과 동반성장을 통한 사회적 가치창출을 위해 혁신형 중소기업인 세방전기(사장 이상길)에 신재생에너지 시험설비를 무상으로 임대하는 계약을 체결했다.

이번에 무상으로 임대하는 시험설비는 신재생에너지 연구 및 솔루션 개발에 필수적인 ESS(에너지저장장치) 및 PCS(전력변환장치)다. ‘신재생에너지 3020 이행계획’ 등 정부의 전폭적인 지원 아래 기업 간 기술경쟁이 날로 치열해 지는 상황에서 고가의 시험설비를 무상으로 지원함으로써 중소기업의 기술경쟁력 제고에 크게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평가된다.

한전KDN 관계자는 "이번 행사는 공기업인 한전KDN과 중소기업이 상생협력 관계를 다지는 모범사례가 될 것으로 생각하며, 향후 에너지 분야 중소기업의 R&D를 지속적으로 지원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전KDN은 광주전남지역 중소기업 대상으로 무료 보안컨설팅, 중소기업 홈페이지 보안관제, 에너지ICT스타트업 육성을 위한 창업경영자금, 협력연구개발 등 다양한 지원 활동을 통해 중소기업의 경쟁력 강화에 앞장서고 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