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KB손해보험_KB 간병인지원보험 출시_사진
(사진=KB손해보험)
[에너지경제신문=허재영 기자] KB손해보험은 지난 3일 입원치료 시 간병인 지원서비스를 받을 수 있는 ‘KB 간병인지원보험’을 출시했다고 5일 밝혔다.

KB 간병인지원보험은 고객이 질병 또는 상해로 입원치료를 하는 경우 간병인을 지원하거나 현금으로 입원일당을 보장한다. ‘간병인 지원 질병·상해 입원 일당’ 특약에 가입한 고객이 입원을 한 경우, 입원 첫날부터 간병인 지원 서비스를 직접 제공하거나 1일당 보험가입금액을 현금일당 형태로 지급한다. 간병인 지원을 원하는 경우에는 제휴된 간병인 업체 전용 콜센터로 요청하면 간병인이 직접 병원에 파견돼 회복을 도와준다. 최대 180일 한도로 간병인 지원이 가능하며 현금일당과 중복 보상은 되지 않는다.

15세부터 80세까지 가입이 가능하며 연만기 또는 세만기 중 원하는 유형으로 선택할 수 있다. 또한 ‘KB 간편간병인지원보험’ 이라는 상품도 동시에 출시해 간편 고지를 통해 고혈압이나 당뇨 등 만성 질환을 앓고 있는 유병자들도 동일한 내용의 보장으로 가입할 수 있다.

배준성 KB손해보험 장기상품부장은 "고령화 시대 도래로 간병에 대한 관심이 늘어나고 있어 보다 경쟁력 있는 간병인보험 출시를 통해 고객들이 선택의 폭을 넓힐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고객 니즈에 맞춘 다양한 상품을 지속적으로 개발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