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사진
[에너지경제신문=이유민 기자] KEB하나은행은 ‘하나-청년취업체크카드’의 즉시발급 서비스를 전국 영업점으로 확대 실시한다고 밝혔다.

KEB하나은행은 최근까지 전국 52개 지역 고용센터 인근 소재의 영업점에서만 하나-청년취업체크카드의 발급이 가능했지만, 취업 준비생 고객들의 편의성 제고를 위해 발급 가능점을 전 영업점으로 확대했다. 이로써 ‘청년구직활동 지원금’ 대상자로 선정된 고객은 전국 750개 KEB하나은행 영업망을 통해 손쉽고 간편하게 하나-청년취업체크카드를 발급받을 수 있게 됐다. 여기에 더해 오는 7월 31일지 해당 카드를 발급받는 고객에겐 ‘GS25 모바일 상품권 1만원’을 증정한다.

또한, KEB하나은행은 금융권 최초 통합멤버십 서비스인 하나멤버스에 가입하고 하나-청년취업체크카드의 결제계좌를 KEB하나은행 계좌로 등록하면 선착순 2만명에게 현금처럼 사용할 수 있는 1만 하나머니를 제공한다.

하나카드의 ‘하나_청년취업체크카드’는 ‘하나멤버스 Mega(메가)체크카드(VISA)’의 혜택이 기본 제공된다. 생활밀착업종인 △요식 △마트 △백화점 △온라인쇼핑 △주유 △병원에서 사용 시 2만원 당 200 하나머니, 이동통신요금 자동이체 시 최대 5000 하나머니, 그외 모든 가맹점(국세, 지방세, 해외매출 제외)에서는 2만원 당 100 하나머니가 적립되며 월 최대 10만 하나머니까지 적립이 가능하다.

KEB하나은행의 리테일상품부 관계자는 "취업준비생 고객들에게 조금이라도 도움을 드리고자 하는 마음으로 이번 이벤트를 준비했다"며 "향후에도 고객의 행복동반자로서 다양한 즐거움을 드리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